자동완성 열기
자동완성 닫기
예판상세검색
예판 상세검색
생산일자  ~ 최근 1개월 최근 6개월 1년 3년 5년 전체
검색방법
생산기관 생산기관 선택
※ 생산기관을 선택하시면 보다 정확하게 문서번호를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생산기관
  • 생산일자는 캘린더 선택 또는 직접 입력으로 설정이 가능합니다. (입력 예시: 2018-03-20)
  • 문서번호 또는 임의어 검색을 선택하여 검색할 수 있습니다.
  • 문서번호 검색 시 생산기관 선택 없이 문서번호 전체입력 또는 뒷 번호로 검색하시면 편리합니다. (번호 가장 첫번째 0이 있을 경우 0을 제외한 숫자입력)
    예1) 사전법령법인-560 or 560,  예2) 조심2016중4304 or 4304,  예3) 사전법령소득-0717(X) → 사전법령소득-717(ㅇ)
  • 임의어 검색 시 세목구분을 활용하여 검색범위를 설정하실 수 있습니다.
원하는 검색 조건을 선택하고 '검색' 버튼을 클릭하세요.
택스넷 포스트

[이슈체크] 중국집이 된 곰탕집도 가업?…어처구니 없는 가업상속공제

출처 : 조세금융신문   2024.07.05
조회 43
인쇄
보관
음성으로 듣기

 

(조세금융신문=고승주 기자) 정부가 가업상속공제 확대를 추진하는 가운데, 정부가 말하는 가업이 진짜 가업이 맞느냐는 의문이 나오고 있다.

 

윤석열 정부 들어 한국표준산업분류상 대분류까지 가업 변경을 허용해줬기 때문이다.

 

예를 들어 곰탕집을 물려받았다가 중국집이나 프랜차이즈 햄버거 집으로 바꿔도 가업이다.

 

곰탕집의 경우 대분류상 숙박 및 음식점업(코드 55)에 속하는데 이중 음식점업(코드 561)에 대해선 자유로이 바꿀 수 있기 때문이다(출처, 상속세 및 증여세법 시행령 [별표] 가업상속공제를 적용받는 중소·중견기업의 해당 업종, 개정 2023. 2. 28.).

 

숙박 및 음식점업은 그나마 업종 제한을 받지만, 제조업(코드 10~34) 사이에서는 뭐든 가능하다.

 

기계 선반 만들다가 가구제조업을 해도 가업이고, 원단 공장이 화학품 공장이 돼도 가업이다.

 

정부는 기술 발달로 불가피하게 업종 코드를 바꿔야 하는 경우가 있다는 이유지만, 대분류상 변경이 필요한 자동차 엔진부품 제조와 범퍼나 차체를 만드는 금속 프레스(압형) 제조는 공정이 전혀 다르다.

 

이렇게 되면 통상적인 가업의 범주를 넘어서게 될 가능성이 큰데도 지난 21대 국회 더불어민주당은 업종 변경을 대분류로 바꿔 달라는 정부여당 요구를 들어준 바 있다.

 

하나 더 심각한 정부 정책은 가업상속 한도를 600억원에서 1200억원까지 올리겠다는 것이다.

 

가업상속공제는 국내 상속세에서 단일 공제가 가운데 가장 큰 공제다.

 

지금 수준만으로도 다른 일을 하던 자녀가 세금 공제 600억원을 벌기 위해 부모기업 경영에 뛰어들게 될 가능성이 큰데, 1200억원이 되면 안 뛰어들게 되기 어렵다.

 

이상민 나라살림연구소 수석연구위원은 기업에 대한 과도한 상속세 공제가 기업 밸류업은커녕 경제적으로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우려가 있다고 지적했다.

 

경제적으로 가장 최적의 상태는 서로 자신이 잘하는 일을 맡아서 하는 것인데 상속세 공제 때문에 경제활동에 왜곡이 생길 수 있다는 것이다.

 

이 수석연구위원은 “기업 상속세에 이렇게 편중된 이익을 주면 경영에 재능이 있든 없든 상속세 때문에라도 기업 경영을 맡는 자녀가 생기게 된다”라며 “만일 경영 능력이 부실한 자녀가 회사 경영을 주도할 경우 회사와 주주이익에 좋지 않은 영향을 발생할 수 있다”라고 전했다.

 

이어 “어느 상속재산까지 세금을 물리고 물리지 않고를 간단히 정해야 하는 것이 올바르며, 세법에 자꾸 경우의 수를 두면 경제적 왜곡이 커질 수 있다”라고 경고했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